도쿄동경 블로그 오픈캐스트 도쿄동경
인터파크 먹고찍고 느릿느릿 걸어요



출생률의 저하와 인구 감소로 인해 학생수가 점점 줄어들고 있는 일본, 베이비 붐 시대에 속속 생겨난  수 많은 학교들이 학생이 줄어듬에 따라 하나 둘씩 폐교가 되고 있습니다. 폐교가 된 학교를 재건축하고 새로운 건축물로 이용하면 좋겠지만 도쿄에는 이미 건물이 포화 상태이며 학교 정도의 넓은 부지에 투자를 하여 이익을 얻기란 좀 처럼 쉬운 일이 아닙니다.

그래서 최근에는 지금의 학교를 그대로 이용하면서 그 공간을 다양하게 활용하는 것이 유행처럼 번저나가고 있고 이곳 아키하바라의 3331 아트 치요다도 그런 리모델링 된 학교 중에 하나 입니다.


 



3331 아트 치요다는 중학교를 개조 하여 만든 다양한 장르에서 활약하는 아티스트나 크리에이터 들이 각각의 표현을 자유롭게 발신하는 장소로 최신 아트에서 부터 누구나 쉽게 이해 할 수 있는 테마의 아트 실험장소로 사용되고 있습니다.





이와 비슷한 곳으로는

등이 있습니다.





과거에 사용하던 신발장, 사물함이 우편함으로 그대로 이용되고 있었습니다.





1층에는 카페와 식당이 들어서 있으며 회의나 이벤트의 장소로 사용되고 있었습니다.










1층의 대형 갤러리인 3331 갤러리





상당히 넓은 공간에 다양한 전시물들이 전시되고 있습니다.















아마도 학교의 급식실, 시청각실 이지 않았을까 생각 됩니다.

이날은 대학교의 졸업 작품들이 전시되고 있었습니다.










각층 별 안내 책자와 위치를 안내 해주던 플로어 인포메이션





1층의 모습입니다.
학교의 모습이 그대로 남아 있습니다.





학교의 모습이 그대로 남아 있기 때문에 이 학교의 졸업생들도 아쉬움이 덜하겠지요















2층에도 카페가 있었습니다.





3층에는 빨간 선이 그어있어 호기 심에 따라가 보니





빨간 선으로 가득한 방이 등장





학생들이 공부하던 교실에는 학생들 대신 카페, 갤러리, 잡화점, 디자인 사무소들이 들어서 있었습니다.

폐교의 재활용에 대해 생각해보고 도쿄의 최신 아트 소식을 접할 수 있는 가볍게 들려 차를 마시며 잠시 쉬어 갈 수 있는 아키하바라의 작은 학교 3331 아트 치요다 입니다.



도쿄아트산책도쿄의미술관박물관
카테고리 여행/기행 > 해외여행 > 일본여행
지은이 김고운 (시공사, 2010년)
상세보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Yongjun Park | 내 위젯 만들기